상단영역

본문영역

  • 기자명 장효남 기자
  • 재계
  • 입력 2021.08.02 11:01

등교길 무료 빵 나눔 김쌍식씨 등 5명 LG의인상 수상

[청년투데이=장효남 기자] #1 경남 남해에서 빵집을 운영하고 있는 김쌍식(47, 사진)씨는 매일 새벽 다섯 시 반부터 분주하다. 아침 7시 40분부터 등교하는 아이들에게 먹일 70~100여개의 공짜 빵을 1년 3개월째 매일 만들어 빵집 앞 선반에 내놓기 때문이다. 

아이들 탈나는 일 없게 매일 아침 만든 신선한 빵만을 내놓는다. 그는 김씨는 남해에 위치한 장애인 복지시설 및 자활센터에 매주 빵 나눔 행사를 하고 있다. 한해 동안 10여개 단체에 2000만원어치가 넘는 빵을 기부했다. 

#2 경남 울산에서 미용실을 운영하는 김연휴(48)씨는 매주 4곳의 중증 장애인 거주시설 및 요양병원 등을 방문해 봉사활동을 펼치며 있다. 

군 복무 중이던 1993년 강원도 홍천의 고아원을 시작으로 현재까지 28년간 무료 미용 봉사를 이어오면서 4천명이 넘는 이웃들이 그의 도움을 받아왔다. 

#3 지난달 12일 오후 자전거를 타고 경남 함안군 광려천 둑길을 지나가던 중 이동근(46)씨가 초등학생 세 명이 장마로 2m까지 수심이 불어난 하천에 빠져 허우적대면서 ‘살려달라’고 외는 것을 들었다.

이를 들은 이씨는 바로 물 속으로 뛰어들어 5분 만에 차례로 한 명씩 세 명의 어린이를 모두 구조했다. 

#4 지난 6월 30일 오후 제주 건입동 산지천 근처에서 소윤성(30)씨는 한 초등학생이 물 위에 얼굴이 하얗게 질린 채 바다로 떠밀려가고 있는 장면을 목격하자 망설임 없이 물 속으로 뛰어들었고, 전속력으로 헤엄쳐 침착하게 다가가 아이를 물 밖으로 구조해냈다. 

#5 인천서부소방서 최진헌(39)소방장도 지난 6월 25일 오전 야간근무 후 자전거로 퇴근하던 중 서울 성산대교 인근 한강에 빠진 50대 남성을 발견했다. 

최 소방장은 119에 신고한 뒤 강물에 뛰어들어 약 25m를 헤엄쳐 떠내려가고 있던 남성을 구했다. 옆에 있던 시민들도 구명환을 던지는 등 함께했다.

이에 LG복지재단이 제빵사 김쌍식씨와 미용사 김연휴씨, 이웃의 생명을 구한 이동근, 소윤성씨, 최진헌 소방장에게 'LG의인상'을 수여했다고 2일 밝혔다. 

LG 의인상은 2015년 ‘국가와 사회정의를 위해 자신을 희생한 의인에게 기업이 사회적 책임으로 보답한다’는 故 구본무 회장의 뜻을 반영해 제정됐다. 

2018년 구광모 LG 대표 취임 이후 사회 곳곳에서 타인을 위해 봉사와 선행을 다하는 일반 시민으로 수상 범위를 확대해 157명에 이르고 있다.

이번에 LG의인상을 수상한 제빵사 김쌍식씨는 “어릴 때 힘들게 자라서 그런지 주변 사람들이 나처럼 배고프지 않기를 바라는 마음에서 빵 봉사를 시작했다”며 소감을 밝혔다.

미용사 김연휴씨는 “내가 가진 기술로 그들이 행복할 수만 있다면 평생 봉사할 것”이라고 소감을 대신했다. 

어린이 셋을 구한 이동근씨는 “세번째 아이를 구하러 갈 때는 이미 체력이 떨어져 ‘잘못하면 같이 죽을 수도 있겠다’는 생각도 들었으나 의식을 잃어가는 아이의 모습을 보고 다시 한 번 힘을 냈다”고 밝혔다. 

소윤성씨도 “살려달라는 소리를 듣자마자 생각할 겨를도 없이 몸이 먼저 반응했다”며 “과거 해병대 수색대 복무 시절 받았던 인명구조 교육 덕에 아이를 구조할 수 있었다”고 밝혔다.

최진헌 소방장은 “소방관으로서 해야 할 일을 했을 뿐”이라며 “구조에 적극적으로 같이 힘써주신 시민들께 감사하다”고 말을 아꼈다. 

LG관계자는 “이웃을 위해 묵묵히 자신의 방식으로 봉사의 길을 걸어온 두 분의 숭고한 이웃사랑 정신과 익사 위기에 처한 이웃을 위해 기꺼이 물에 뛰어든 시민들의 용기 있는 행동을 격려하기 위한 것”이라고 선정 이유를 밝혔다. 

열정, 노력, 꿈 그리고 청년투데이
저작권자 © 청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기사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하단영역

매체정보

  • 청년투데이
  • 제호 : 청년투데이
  • 등록번호 : 서울 아 01898
  • 등록일 : 2011-12-20
  • 본사 : (07238)서울특별시 영등포구 국회대로72길 22 (가든빌딩) 302호
  • 대표전화 : 02-783-0007
  • 팩스 : 050-5115-8888
  • 발행인 : 김원혁
  • 사장 겸 편집이사 : 장효남
  • 법률자문위원장 : 정인균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장효남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장효남
Copyright © 2022 청년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youth1966@daum.net

청년투데이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ND소프트